•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배상면주가, 100% 라이스라거 ‘R4’(알포) 출시

우리 고유의 발효기법을 맥주제조공법에 적용, 맛과 향의 최적 비율 선사

이성희2015.11.19 10:20:21

맥주의 청량감과 최적의 발효조건으로 과실향 풍부, 부드러운 목 넘김이 특징

배상면주가(대표 배영호, BSM Brewery)는 100% 라이스라거 ‘R4(알포)’를 새롭게 출시했다고 밝혔다.  

배상면주가의 신제품 R4는 쌀과 홉, 배상면주가의 특제누룩으로 발효시킨 신개념 술, 라이스라거다. R4는 맥주 제조의 주원료인 보리를 사용하지 않고 100% 쌀만을 사용했으며, 맥아의 당화기능을 누룩으로 대체해 개발한 새로운 개념의 술이다.  

R4는 찬 성질의 보리대신 쌀의 특성을 100% 살려내 동양인에게 잘 맞으며, 기존 맥주보다 2배 더 많은 홉을 사용해 풍성한 아로마향과 부드러운 목 넘김, 섬세한 맛이 특징이다. 맥주와 우리 고유의 발효기법을 환상적으로 결합해 맥주의 청량함은 물론, 고급 과실주에서만 나오는 풍성하고 화려한 과실향도 느낄 수 있다.  

R4는 제품의 네 가지 특징인 RICE, REFRESH, RICH, REAL의 첫 글자를 따서 이름을 지었다. 배상면주가의 배영호 대표는 “이번에 출시한 R4는 수천 년을 이어온 막걸리, 약주, 소주의 한국술 전통에 이은 네 번째 한국술 시대를 열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100% 라이스라거 R4의 도수는 5.8%로, 용량은 330ml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