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주말에 떠나요' 논산탑정호 글램핑장으로!

탑정호 사계절 느낄 수 있는 여행…주변 관광·레저 자원도 풍부

권오헌 객원기자2016.08.15 19:53:18

▲드론으로 본 탑정호글램핑캠핑타운 / 권오헌 객원기자

눈을 뜨기조차 힘들만큼 강렬한 빛속에서 논산시 한가운데에 자리한 탑정호는 옥토의 젓줄이다. 햇살은 따스함과 포근함으로 세상을 감싸지만 그 눈부심으로 가끔은 인간을 움츠리게 만든다.

그러나 그 태양을 향해 당당히 마주선 곳이 있다. 그곳이 바로 탑정호이다. 수려한 대둔산의 물줄기를 담아내는 탑정호는 물이 맑기로도 유명하다. 그 곳에 가면 계절과 상관없이 근심이 풀어진다.

산은 강을 품고 강은 들을 품고 살지만 호수는 산과 강과 들을 품고 산다. 바다만큼이나 넓고 하늘만큼이나 깊은 호수가 바로 탑정호다.

탑정호는 서있는 위치에 따라 보는 맛이 다르다. 제일 권하고 싶은 곳은 부적 신풍리 쪽에서 바라보는 저녁노을 일 것이다. 호수를 깔고 서산으로 넘어가는 저녁노을을 보노라면 왜 논산이 노을의 고장인가를 알게 된다.

▲탑정호 주변에 있는 충곡서원과 계백장군묘 / 권오헌 객원기자

그 자리에 있어 본 사람은 잠시나마 여행의 피로를 풀게 되고 인생을 관조하게 되는 순간을 맞이하게 된다. 높은 하늘의 거울이 되어 하늘과 호수의 두 가지 얼굴을 보여주고 있다.

특히 탑정호는 수변경관과 백제군사박물관이 인접해있어 관광 자원이 풍부하게 존재한다. 풍부한 관광자원을 더욱 가까이에서 느끼기 위해 캠핑을 즐기는 캠핑족들이 증가하는 추세이다.

하지만, 캠핑 초심자에겐 텐트 준비와 침구세트, 코펠세트, 안전시설 등 의식주의 모든 것을 야외에서 해결해야 하는 어려움이 있다. 캠핑초심자를 위해 나온 것이 바로 글램핑장이다.

글램핑이란 화려함을 뜻하는 글래머러스와 캠핑의 합성어로 별다른 캠핑도구 없이도 편리한 부대시설과 편의시설(본관, 화장실, 샤워실, 개수대 등)과 텐트가 갖춰진 아름다운 자연과 함께 캠핑을 즐기는데 집중 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된 곳이다.

▲백제군사박물관과 충장사 / 권오헌 객원기자

그 중에서도 밤이면 머리위로 쏟아지는 별과 논산 탑정호를 즐길 수 있는 논산탑정호글램핑캠핑타운이 논산 가볼만한 곳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논산탑정호글램핑캠핑타운의 주위 탑정호 산책로를 따라가면 농촌체험이 가능해 아이들과 함께 체험활동을 즐길 수 있다. 비 오는 날엔 빗소리와 함께 운치 있는 카라반 글램핑의 묘미를 느낄 수 있다.

논산 가볼만한 곳으로 각광받고 있는 논산탑정호글램핑캠핑타운은 야외에서 즐기는 럭셔리 스위트룸이라는 애칭을 지닌 카바나 텐트를 사용해 모든 카바나 텐트는 방화 시험성적서 규준 기준에 적합 판정뿐 아니라 24시간 방범CCTV가 가동되어 여행객의 안전을 지켜 안심하고 즐거운 숙박이 가능하다.

논산탑정호글램핑캠핑타운 관계자는 “여행객들의 안전을 우선시하고 있으며, 도시생활에서의 피곤함을 잠시 잊고 휴식의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탑정호글램핑캠핑타운 전경 / 권오헌 객원기자

논산여행의 필수 코스인 논산 탑정호에 위치한 탑정호글램핑캠핑타운은 관광 숙박시설로, 논산 8경중 2경으로 두루 여행할 수 있는 관광의 중심에 위치해있다.

충남에서 두 번째로 크다는 탑정호는 4개 면에 걸쳐 있어 찾아가는 길도 다양해 접근성이 용이하다. 지금은 탑정호를 일주하는 도로가 완공되어 드라이브 코스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탑정호는 최대 3000여만 톤의 물을 저장할 수 있으며 물이 맑고 깨끗해 잉어, 쏘가리 등 담수어족이 풍부하다. 낚시는 물론 윈드서핑과 수상스키 등 수상 레포츠를 즐기기에도 적합한 곳이다.

탑정호의 먹거리는 한집 한집 다 그 분위기와 맛이 다르며 특히 민물 매운탕은 여기서 잡히는 새우를 넣어 깊은 맛이 일품이다. 또한 잡히는 붕어는 아직도 낚시꾼들 사이에서는 손맛을 최고로 친다. 그만큼 오염되지 않은 청정호수다.

▲탑정호글램핑캠핑타운 카트와 카약이 있어 레포츠를 즐길 수 있다. / 권오헌 객원기자

운 좋은 날 아침에 일어나면 새벽안개가 피어오르는 호수 위로 철새가 날아가는 것을 볼 수 있는 조용한 숙박 시설도 갖춰져 있다.

호수를 걸으며 산책을 하다 보면 아득하다 못해 먼 옛 추억에 빠져들게 될 것이다. 그리고 저녁노을에 취해 잠이 들면 세상살이 하루가 아깝지 않으리라.

특히, 탑정호에서는 바나나보트와 수상스키, 카약 등 다양한 수상 레저 스포츠를 즐길 수 있다.

논산탑정호글램핑캠핑타운은 글램핑 텐트와 오토캠핑 등 다양한 테마로 고객의 취향을 만족시킨다.

텐트동과 글램핑동 모두 침대, TV, Wifi, 인덕션, 냉장고, 냉풍기 등을 완비했고, 숙소 간 안전거리를 확보해 가족과 연인들이 오붓한 휴가를 보낼 수 있도록 배려하고 있다.

▲충장사와 탑정호수변생태공원 / 권오헌 객원기자

관광사업등록증, 전기안전검사, 소방필증, 오폐수처리시설, 수질건사 완료서, 방염필증 등 글램핑 시설의 안전과 이용객의 분실 문제 등 최대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또한, 카트와 카약이 준비되어 있어, 4계절을 이용할 수 있는 관광과 글램핑을 함께 즐길 수 있다.

주변에는 관촉사, 백제군사박물관, 계백장군묘, 충곡서원, 탑정호수변생태공원, 계백장군 위패와 영정을 모신 사당 충장사 등이 있다.

올해는 산과 계곡, 호수를 즐길 수 있는 글램핑장 <논산탑정호글램핑캠핑타운>로 떠나보자!

이용료 및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