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충재 행복청장 “민간부문 우수건축물 장려해야”

10일 세종포스트 방문, "민간자본 자발적 참여로 사회적자본 확충한 사례"

한지혜 기자2016.11.10 17:26:53

▲이충재 행복청장(사진 왼쪽)과 추호식 건축과장(오른쪽)이 이충건 세종포스트 대표와 함께 건물 내부를 살펴보고 있다.

이충재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은 10일 “민간 부문에서도 우수건축물을 장려해야 도시가치가 높아지고 사회적자본이 확충될 수 있다”고 말했다.

이 청장은 10일 오후 행복도시 민간부문 우수건축물에 대한 장려 차원에서 세종시 어진동 세종포스트빌딩(한누리대로 499)을 방문해 이같이 밝혔다.

이 청장은 “세종포스트빌딩은 민간자본이 자발적으로 행복도시의 가치를 공유해 설계를 특화했고, 시민들에게 문화공간까지 제공한 첫 사례”라고 관계자들을 격려한뒤 “민간 부문에서도 우수 건축물이 많이 나올 수 있도록 유도해나가겠다”고 했다.

특히 5층에 조성된 청암아트홀(갤러리)과 루프가든(테라스 공연장), 오픈 스튜디오 등을 둘러본 뒤 “공공에서 해야 할 시민서비스를 민간이 대신 해줌으로써 사회적자본 확충에도 기여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민간의 자발적 참여로 사회적자본이 확대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