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춘희 세종시장, “세종시 정치·행정수도론 적극 환영”

박길수 기자2017.01.09 15:47:31

▲이춘희 세종시장이 9일 안희정 충남지사와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제안한 ‘세종시 수도론’에 대한 입장을 밝히고 있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대선주자들이 제안한 ‘세종시로의 행정수도 이전론’에 대해 25만 시민과 함께 전적으로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9일 오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안희정 충남지사와 남경필 경기도지사의 주장처럼 세종시가 ‘행정중심복합도시’가 아닌 ‘행정수도’로 발전하는 것은 필연”이라며 “21세기 대한민국이 온전하게 성장하려면 세종시는 정치‧행정수도로, 서울시는 경제‧문화수도로 역할을 분담하는 게 꼭 필요한다”고 공감론을 폈다.     

이 시장은 “대한민국의 수도권 집중은 세계 최악이며, 수도권과 지방의 격차와 갈등을 초래하고 국가경쟁력을 약화시키고 있다”고 진단한 후 “균형발전과 권력분산은 거스를 수 없는 시대적 사명이며 국민 모두가 공감하는 국가적 과제로 고 노무현 대통령이 추진했던 신행정수도 건설은 개헌을 통해 되살려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시장은 “대한민국의 젊은 세대를 대표하는 정치 지도자의 소신과 안목에 경의를 표하며, ‘세종시=정치‧행정수도’ 공약이 꼭 실현되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더불어민주당 안희정 충남지사와 바른정당 남경필 경기지사는 이날 오후 2시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소속 정당은 다르지만 세종시를 완성해 대한민국의 미래 비전을 바로 세우자고 결의했다”면서 “세종시를 정치·행정 수도로 완성하자”며 국회와 청와대, 대법원과 대검찰청의 세종시 이전을 주장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