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충남대병원, 파킨슨병의 날 200주년 기념 파킨슨병, 치매 공개강좌 개최

박길수 기자2017.04.12 11:04:48

충남대병원(원장 송민호) 대전광역치매센터(센터장 이애영)는 11일 세계 파킨슨병의 날을 맞아 13일 오후 1시 충남대학교병원 노인보건의료센터 대강당에서 파킨스병·치매 공개강좌를 개최한다. 
 
대표적인 퇴행성 신경계 질환인 파킨슨병은 몸이 굳고 둔해지며 보행장애, 언어장애 또는 떨림이 나타나 일상생활에 큰 지장을 초래하는 질환이다. 노인들이 가장 두려워하는 질병인 치매 역시 파킨슨병에서 발병률이 일반인보다 훨씬 높기 때문에 정기적인 치매검사를 통하여 조기 발견과 치료가 매우 중요하다.

강좌는 ▲파킨슨병의 오해와 진실 ▲파킨슨병의 재활치료 ▲파킨슨병과 치매 ▲두근두근 뇌 운동법 ▲파킨슨병 및 치매에 좋은 운동 ▲뇌 건강 웃음요법 등의 강의에 이어 질의·응답의 시간을 갖는다.

이애영 대전광역치매센터장은 “이미 200년 전에 제임스 파킨슨이라는 의사를 통해 파킨슨병이 알려졌지만 환자는 계속 증가해 국내에는 약 10만 명의 환자가 있다. 이번 200주년 기념 공개강좌를 통해 파킨슨병과 치매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고, 환자와 가족에게 완치에 대한 희망을 줄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강좌는 파킨슨병과 치매에 관심이 있는 일반인이면 누구나 사전등록 없이 무료로 참석이 가능하며 문의는 대전광역치매센터(☎042-280-8965~9)로 하면 된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