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예산군, ‘봉림마을 권역단위 종합정비사업’ 준공식 개최

주민 삶의 질 향상, 새로운 소득창출 기반 마련 기여

안성원 기자2017.04.20 14:38:56

▲지난 19일 봉산면 봉림리 일원에서 개최된 봉림센터 준공식에서 참석자들이 테이프커팅을 하고 있다.


충남 예산군은 지난 19일 봉산면 봉림리 일원에서 ‘봉림마을 권역단위 종합정비사업’의 일환으로 조성한 봉림센터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봉림마을 권역단위종합정비사업은 농림축산식품부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중 하나로 기초생활기반 확충, 지역경관 개선, 지역 역량강화 등을 통해 농촌 지역의 정주환경 개선과 주민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한 사업이다.

군은 지난 2013년도 봉림마을 권역단위종합정비사업에 선정됐으며 국비 15억 7500만 원, 도비 1억 1200만 원, 군비 5억 6300만 원 등 총 사업비 22억 5000만 원을 투입해 지난 2014년도 기본계획수립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3년간 ▲봉림센터 조성 ▲무선방송시설 ▲버스승강장 정비 ▲보도조성 및 느티나무쉼터 정비 ▲산책로 조성 ▲지역역량강화 등의 사업을 추진했다.

봉산면 봉림리 89번지(봉명산로 18) 일원에 위치한 봉림센터는 총 사업비 12억 3700만 원이 투입됐으며 연면적 530.24㎡, 지상 2층 규모로 1층은 창고와 남·여 휴게실을 2층은 40여 명을 수용할 수 있는 교육실과 식당, 주방, 센터 사무실, 화장실 등을 갖추고 있다.

봉림센터에서는 주민 교육과 세미나, 각종 실습 등 주민들을 위한 문화복지 프로그램과 관광객들을 위한 체험 학습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봉림센터 준공으로 지역의 자연자원과 인적자원을 활용한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과 마을 농·특산물 홍보 및 판매 등으로 방문객 유치는 물론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새로운 소득창출의 기반을 마련하는 등 농촌 마을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