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보령시, 2년 연속 웹툰창작체험관 운영기관 선정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지정…창작인력 저변확대 및 재능발굴

안성원 기자2017.04.21 12:12:39

▲지난해 웹툰교육 장면.


충남 보령시가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주관한 `2017 웹툰 창작체험관 운영기관` 공모사업에 선정돼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청소년과 시민들에게 웹툰 작가로의 꿈을 장려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시는 지난해 6월 평생학습관 개관과 동시에 5월 웹툰창작체험관 운영기관 지정으로 아동․청소년이 이용할 수 있는 웹툰 창작 및 체험의 장을 마련, 적성을 계발하고 진로를 체험하며, 꿈과 끼를 펼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해 왔다.  

올해는 정규강좌 50회, 체험강좌 10회, 특별강좌 2회 등 더욱 풍성하고 알찬 과정으로 교육을 진행한다. 

웹툰사업의 전망 및 제작 등 기초 교육은 물론이고, 중학생을 대상으로 자유학기제와 연계 체험강좌를 진행하며, 특별강좌로 문화가 있는 날과 연계해 웹툰 작가를 초청, 토크콘서트도 개최하는 등 지역의 아동․청소년들의 웹툰 체험과 창작 기회 제공으로 상대적 교육박탈감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또 프로그램을 통해 재미와 흥미, 정서적 안정감과 함께 만화박물관 관람을 통한 진로체험은 물론, 창의․인성 발달의 교육적 효과 또한 높인다는 복안이다. 

김호원 교육체육과장은 “지난해 첫 운영한 웹툰 교육이 청소년들의 꿈을 이루기 위한 입문 과정이 됨은 물론, 진로 다양성의 기회를 제공해 왔고, 성인들에게는 건전한 취미 활동 영역의 폭을 넓혔다는 평가를 받았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