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대전 중구 공터에 '여행용 가방 안 여성 시신' 발견

"모자를 쓴 한 남성이 캐리어를 끌고 가는 것을 봤다" 목격자 진술

박성원 기자2017.04.21 17:22:36

▲여성의 시신이 발견된 대전 중구 사정동 공터.

대전시 중구 사정동의 빌라 앞 공터에 놓인 여행용 캐리어 안에서 여성의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1일 대전 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께 중구 사정동 한 공터에서 한 주민이 “이상한 큰 가방이 있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여행용 캐리어 안에 여성으로 보이는 시신을 발견했다.

시신은 부패가 꽤 진행된 것으로 전해졌고, 숨진 여성은 옷을 모두 입은 상태였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새벽 2시께 모자를 쓴 한 남성이 캐리어를 끌고 가는 것을 봤다”는 목격자의 진술과 용의자로 추정되는 남성의 모습이 찍힌 폐쇄회로를 확보했다.

경찰은 인근 주민들을 상대로 탐문수사를 하는 한편 여행용 캐리어에 남긴 지문과 목격자 진술, 폐쇄회로(CC)TV 영상 분석을 통해 남성을 쫓고 있다.

▲용의자가 시신이 담긴 여행용 캐리어를 공터에 두면서 생긴 것으로 추정되는 자국이 남아있다.

▲경찰들이 사건 현장을 확인하고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