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대전시립연정국악원, 정기공연 'ENJOY! 풍류'

김재중 기자2017.07.03 15:26:30


대전시립연정국악원은 제158회 정기공연 'ENJOY! 풍류(風流)'를 오는 13일 오후 7시 30분 국악원 큰마당에서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정악, 민속악, 성악, 무용 등 악·가·무를 총망라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국악원만의 특색 있는 음색과, 춤사위, 소리를 관객들에게 보여주며 전통국악의 멋을 보여주는 동시에 즐거움도 함께 느낄 수 있는 공연이다.

관악중심의 음악에 현악과 창사를 더해 풍성하고 아름다운 선율로 재탄생시킨 '보허자'를 연주한다. 창사에는 국가무형문화재 제30호 가곡이수자 김광섭과 대전교사합창단이 출연한다.

아름다운 춤사위의 벽파입춤 '가인여옥', 즉흥적인 가락으로 서로의 기량을 뽐내는 '시나위 합주', 경쾌한 '삼고무', 농부들이 모심기와 김매기를 하면서 부르는 노동요 '농부가', 사물놀이의 현란한 가락들과 개인놀이의 화려함으로 음악과 놀이를 예술로 승화시킨 '판굿'까지 다양한 무대가 마련됐다.

공우영 예술감독은 "오시는 분들이 ‘우리정서의 한과 얼이 왜 세계적인지 알 수 있었다. 매번 다양한 레퍼토리의 공연으로 국악을 접할 수 있어 좋다’라고 얘기해 주실 때 마다 보람을 느낀다"며 "전통국악이 어렵다는 인식 때문에 거리감을 느끼시는데 직접 보면 아마 국악의 매력에 푹 빠지실 것"이라고 말했다.

관람료는 R석 1만 원, S석 5000 원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