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공주시, “폭염 그늘막에서 피하세요”

횡단보도 9곳 설치…“시민이 건강과 안전지키기 최선”

이정석 기자2017.08.10 14:41:36

공주시(시장 오시덕)가 연일 계속되는 폭염으로부터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나섰다.

시는 보행자의 이용이 많은 횡단보도 교통섬을 비롯해 가로수가 없어 직사광선에 노출된 횡단보도 등 관내 주요지점 9곳에 폭염대비 그늘막을 설치했다.

횡단보도 그늘막은 횡단보도 주변 인도에 설치된 햇빛 가림막으로, 시민들이 횡단보도를 건너기 전 교통신호를 대기하는 동안 도로에서 올라오는 열기와 뜨거운 햇볕을 피할 수 있다.

실제로 그늘막 안팎의 온도가 2~4℃ 정도 차이가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그늘막 설치를 통해 시민들이 잠시나마 더위를 피할 수 있는 시원한 그늘이 제공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는 주기적인 점검을 통해 고장이나 파손 시 신속하게 수리하는 등 시민들이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유지관리에도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오시덕 시장은 “횡단보도에서 교통신호 대기하는 시민들을 위해 잠시나마 뜨거운 햇볕을 피할 수 있도록 그늘막을 설치했다”며 “시민들께서도 무더위에 건강을 잃지 않도록 폭염 발생 시에는 야외활동을 자재하시고, 충분한 물을 섭취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