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독립기념관, 제4관 평화누리 재개관

개관 30주년 오는 15일 11시 재개관식

윤원중 기자2017.08.12 10:14:21

독립기념관(관장 윤주경)은 개관 30주년인 오는 15일 제3차 상설전시관 교체의 첫 결실로 제4관을 재개관 한다.

재개관식은 오는 15일 충남도가 주관하는 제72주년 광복절 경축식 종료 후 오전 11시부터 제4관 입구에서 윤주경 독립기념관장, 안희정 충남도지사 등 주요 내빈이 참석한 가운데 거행될 예정이다.

제4관은 기존 3·1운동 주제관에서 독립운동의 의미와 가치를 생각해보는 감성관으로 주제와 기능을 탈바꿈하고 전시관의 명칭도 기존 ‘겨레의함성’에서 ‘평화누리’로 새롭게 바꿨다. 

전시는 독립운동의 정신·실천·과제·계승이라는 4개 주제로 구성됐다. 제1존 ‘다짐의 길’은 독립운동가의 다짐과 의지가 담긴 명언․명문을 통해 독립운동의 진정한 의미와 가치를 생각해보는 공간이다.

제2존 ‘실천의 길’은 3면 대형 애니메이션 영상과 한국 독립운동에 감명 받거나 도움을 준 외국인의 말과 글로 국내외를 무대로 지속적이고 다양하게 전개된 독립운동의 실천을 공감하는 공간으로 꾸며졌다.

제3존 ‘하나됨의 길’은 각계각층 인터뷰, 관람객 참여코너로 광복 이후 독립운동 정신을 이어받아 대한민국이 걸어온 길과 앞으로의 과제를 생각하는 공간, 제4존 ‘울림의 길’ 독립운동 과정에서 쓰러져간 선열들을 기억하고 그 뜻을 후대로 계승하여 독립운동 가들이 지향한 진정한 평화의 길로 나아갈 수 있기를 함께 공감할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됐다.

제4관은 실물 자료가 전시된 다른 주제관과 달리 자료를 전시하지 않는 ‘감성관’으로 이번 전시교체를 통해 독립기념관에서 처음 선보이는 새로운 개념의 전시관이다. 또한 국내 최초로 상설전시관 내에 전시주제에 맞는 향기를 개발․도입해 독립운동의 의미와 가치를 향기로 기억되도록 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