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정관성 대전복지재단 대표이사 15일 취임

박길수 기자2017.09.14 16:01:32

▲정관성 대전복지재단 제3대 대표이사


정관성(58·사진) 대전복지재단 제3대 대표이사가 15일 취임한다.

공모 절차를 거쳐 지난 6일 보건복지부의 최종 승인을 받은 정 대표이사는 14일 오전에 권선택 대전시장으로부터 임명장을 받았다.

정 대표이사의 임기는 2020년 9월 14일까지이다.

정 대표이사는 15일 오전 9시, 대전 중구 대흥동 재단 10층 회의실에서 임직원들이 한자리에 모인 가운데 간단한 취임식을 갖고 주요업무보고를 시작으로 앞으로 3년의 임기에 들어간다.

정 대표이사는 지난 1985년 가양동사무소를 시작으로 대전시 노인복지과장, 시민협력과장, 정책기획관, 문화체육관광국장을 거친 후 지난 6월 말까지 대전시상수도사업본부장을 역임하는 등 32년간 공직에 몸담아 왔다.

정 대표이사는 “복지의 중요성이 날로 부각되고 있는 중요한 시기에 대전복지재단 대표이사로 취임하게 되어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며 앞으로 우리 재단이 출연기관으로서 공공과 민간을 아우르는 복지허브 기능을 충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