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세종시 한국불교문화체험관 건립, 갈등 조짐

비대위구성,"108억원 지원 종교적 편파지원"...시, "의견수렴 편파지원 아니다"

김형중2017.11.13 16:08:13

▲13일 오전 '한국불교문화체험관 건립 반대를 위한 비상대책위원회(이하 비대위)'가 세종시의회 정문에서 집회를 갖고 “불교시설인 한국불교문화체험관이 지원되는 것 반대한다"고 주장했다.

한국불교문화체험관 건립을 놓고 기독교중심의 '한국불교문화체험관 건립 반대를 위한 비상대책위원회(이하 비대위)'가 가동되는 등 갈등 조짐이 일고 있다.

세종시는 지난 9일 발표한 내년도 세종시예산안에 불교시설인 한국불교문화체험관이 전통문화체험지원으로 정치행정타운 예정지에 건립되고 시비 54억원을 비롯해 국비까지 총 108억이 지원된다고 밝혔다.

이는 곧 세종시기독교 중심의 '한국불교문화체험관 건립 반대를 위한 비상대책위원회'가 가동됐고 이 비대위는 13일 오전 9시 세종시의회 정문에서 집회를 가졌다.

이날 비대위는 “불교시설인 한국불교문화체험관이 전통문화체험지원으로 포장되어 정치행정타운 예정지에 건립되고 국비와 시비 총 108억이 지원되는 것을 반대한다”고 밝혔다.

비대위는 “대한민국 헌법에 종교의 자유가 있고 종교와 정치가 분리되는 원칙을 세워 차별받지 않을 권리가 있어 편향적이지 말아야 한다”면서 “중앙정부 예산에서부터 종교적인 차별이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세종시 지역에는 각 종교들이 있고 불교가 세종시 문화에 속하지는 않는다”면서 “중앙정부에서 문화라는 명목으로 세종시에 한국불교문화체험관으로 건립한다는 것은 이해할 수 없는 대목”이라고 주장했다.

▲동그라미 부분이 한국불교문화체험관이 들어설 예상지점.


또한 “종교문화체험관으로 건립되기 위해서는 특정종교에 편향되지 않고 산과 공공재는 모든 시민들이 거부감 없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는 시설이어야 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비대위는 “제46회 세종시의회 2차 정례회가 끝나는 내달 15일까지 33일간 매일 개별 교회단위와 시민단위에서 집회를 진행하고 전국기독교연합회와 연대해 한국불교문화체험관 건립을 추진한 중앙정부를 규탄할 것”이라며 “종교적인 차별이 재발되지 않도록 헌법위반 청구소송을 진행하고 시비가 반영되지 않도록 세종시의원들의 현명한 판단을 바란다”고 경고했다.

전용환 비대위 공동대표는 “한국불교문화체험관의 건립이 불상 설치, 불교문화 체험 등 각종 불교 문화가 들어와 세종시를 불교도시로 만들어 지게 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세종시는 이날 이에 대한 브리핑을 통해 “한국 전통문화인 불교를 종교인과 비종교인에게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문화시설로 건립해 나갈 예정으로 세종시비는 문화·복지시설 등 일반인들에게 제공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세종시민들의 의견을 지금부터 반영해 나갈 것으로 타 지역에서 종교들이 문화체험관을 건립한 만큼 종교적인 차별을 없었다”고 해명했다.

또한 "의견수렴을 충분히 했고 행복도시발전위원회의 의견을 듣는 등 여론을 충분히 반영하고 있다"며 "향후 관리적인 문제에서는 조계종과 업무협약을 통해서 시민활용공간으로 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불교문화체험관은 약 5000평의 부지에 연면적 2250평 규모의 전시실, 공연장, 체험시설, 수장고 등을 갖추게 되며 총 180억 원에 국비 54억 원, 시비 54억 원, 조계종 72억 원으로 예산이 편성됐다.

▲세종시 문화예술담당 장원호 사무관은 브리핑실에서 가진 해명브리핑을 통해 “한국 전통문화인 불교를 종교인과 비종교인에게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문화시설로 건립해 나갈 예정으로 세종시비는 문화·복지시설 등 일반인들에게 제공하는 것”이라며 "종교적 편파지원을 없다"고 밝혔다.

▲13일 오전 '한국불교문화체험관 건립 반대를 위한 비상대책위원회(이하 비대위)'가 세종시의회 정문에서 집회를 갖고 “불교시설인 한국불교문화체험관이 지원되는 것 반대한다"밝혔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