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비싼 진찰료, 효과 없는 약… 조롱 대상된 의사
18-19세기 영국 의사들은 사회적으로 존경받거나 부유하지 못했다. 사람들은 환자를 잘 치료하지도 못하면서 과다한 진료비만 요구한다며 조롱거리나 웃음의 소재로 삼곤 했다.그림1은 아픔을 호소하는 부유한 환자 곁에서 탐욕스러운 모습의 의사 다섯 명이 포위하듯 둘러선… [2017-03-29 18:35:45] new
예고편만 화려한 충남도의회 도정질문
'안희정' 하면 떠오르는 화두는 '대연정'이다. 그가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에 참여하면서 던진 '대연정' 화두는 그의 승리 여부와 관계없이정치권에 상당히 오랜기간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대연정 발언 당시, 안 지사는“새누리당과도 파트너가 될 수 있느냐”는 질문에 “… [2017-03-28 15:25:25] new
리옹시민이 희생감수하며 트램 선택한 배경
트램 성공하길 원한다면, 종합계획이 먼저리옹시민이 도시개조를 선택한 배경시민들은 언제나 옳다. 그리고 지혜롭다. 시민수준을 폄훼하는 발언을 해서 구설수에 올랐던 철없는 공직자도 있었지만 시민수준은 높고 또한 합리적이다. 앞선 연재에서 리옹시가 트램사업을 통해서… [2017-03-28 14:38:21] new
한화이글스의 가을야구, 기대가 현실된다
한화이글스는 지난 26일 SK와이번스와의 경기를 마지막으로 2017 시즌 시범경기 12경기를 모두 끝냈다. 6승 2무 4패, 승률 0.600을 기록하며 kt, NC에 이어 두산과 공동 3위를 기록하며 올시즌을 기대하게 하고 있다. 특히 시범경기 후반으로 갈수록 투수진이 안정되고 타선… [2017-03-28 10:22:58] new
대전 학생을 위한 국제중고인가?
100년 전통의 대전고등학교를 국제고로 전환하려다 지역사회의 반발에 부딪쳐 무산됐던 국제중고 문제가 이번엔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공중에 뜨게 생겼다. 대전시교육청은 옛 유성중학교 부지에 국제중고를 통합 운영하는 형태로 변경해 지난해 말 교육부의 지정 동의를 받아… [2017-03-28 09:43:53] new
'프레임 전쟁' 읽어야 대선판세 보인다
더불어민주당 회의장면 뒷배경에는 ‘새로운 대한민국 이제 시작입니다’가 보인다. 적폐청산과 정권교체의 의지를 긍정적 언어로 바꿨을 것이라는 생각이 든다. 자유한국당 지도부 뒷배경엔 ‘안보가 경제다’라는 짧은 문구가 자리 잡고 있다. 경제용어를 선점하고 국민적 불… [2017-03-27 13:55:36] new
대통령선거 궁금증, 이것 만은 알아두자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으로 제19대 대통령 선거일이 5월 9일로 결정됐다. 조기대선 분위기가 무르익으면서 이번 대통령선거에 대한 관심 또한 고조되고 있다. 갑작스럽게 찾아 온 대통령선거인 만큼, 유권자와 정당 관계자의 혼란이 클 수 밖에 없다. 이에 변해섭 대전시선거관리… [2017-03-27 10:26:03] new
코리안 시리즈 진출을 기대한다
프로야구 한화이글스는 올해 가을야구를 할 수 있을 것인가? 오는 31일 개막하는 2017년 프로야구에 쏟는 지역 야구팬들의 관심이 그 어느 해보다 뜨겁다. 대부분 한화가 올해야말로 가을야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필자 역시 이에 동의한다. 5위 안에는 들 것이고… [2017-03-27 09:37:33] new
겸손하였더라면
우리 국민 모두는 비통한 마음으로 불행한 역사의 한 장면을 지켜보아야 했다. 헌정사상 최초로 현역 대통령이 탄핵을 받고 임기를 열한 달 남겨둔 채 청와대를 쫓겨나는 모습이었다. ▴ 겸손했더라면! 우리 헌정사 70년에 박근혜 대통령을 포함해 모두 11명의 대통령이 있었다.… [2017-03-27 09:02:18] new
감독보다 심판 하겠다는 안희정
대권주자로 뛰고 있는 안희정 충남지사의 특징은 콘텐츠가 아니라 태도와 스타일로 승부하려 한다는 점이다. 대통령이 되어 ‘무엇(what)’을 하겠다보다 ‘어떻게(how)’ 하겠다는 말이 더 주목을 받는다. 그의 상징어처럼 된 선의와 대연정도 ‘무엇’이라기보다 ‘어떻… [2017-03-24 16:36:04] new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