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대표이미지
수통골에서 맛보는 제주 고기국수의 맛
대전 최초 제주 고기국수 선보인 상대동 올래국수 2호 직영점대전에 처음으로 제주도 고기국수를 선보였던 상대동 올래국수가 최근 수통골에 2호 직영점 ‘올래 제주 고기국수’를 오픈하고 본격 영업에 들어갔다.대전시 유성구 덕명동 수통골에 자리한 ‘올래 제주고기국수’(대표 양세영)는대전에서 최초로 제주3대 국수의 하나인올래국수를 그대로 옮겨 온 제주 고기국수전문점이… - 2017.05.19 10:40:12 new
대표이미지
25년 전통 고등어조림의 명소 ‘은혜식당’
25년 동안 고등어조림.갈치조림, 정직하고 한결같은 맛 인기‘한밤중에 목이 말라 냉장고를 열어보니, 한 귀퉁이에 고등어가 소금에 절여져있네~’ 산울림이 부른 ‘어머니와 고등어’의 노래가사다. 이처럼 대중가요의 소재가 될 만큼 고등어는 서민에게 가장 친근하고 대중적인 생선이다. 하지만 요즘엔 귀족생선으로 불릴 정도로 귀한대접을 받지만 그래도 고등어조림은 서민들… - 2017.05.12 09:53:25
대표이미지
국내 최초 무첨가물 음식 만드는 ‘효모로찬’
441개 화학적 합성 첨가물 없는 반찬가게 효모로찬 최근 일상생활에서 유해화학물질 등을 최소화 하고 친환경적인 물질을 사용하는 노케미족(no-chemi)이 늘고 있다. 노케미족이란 생필품이나 식품을 선택할 때 화학첨가물이 들어가지 않은 제품을 고르는 사람들을 가리키는 말이다. 노케미족이 대거 늘어난 데는 수백 명의 목숨을 앗아간 영국 옥시의 가습기살균제 사태와 지난… - 2017.05.07 21:56:13
대표이미지
차별화된 생삼겹살의 명가 홍콩삼겹살
정상목 한국외식업 대덕구지부장의 집.친환경모범음식점으로 남은 음식 제로운동 펼쳐한국인의 회식문화에서 돼지고기를 빼놓고 말하긴 어렵다. 이 중에서 가장 선호하는 부위는 단연 삼겹살이다. 지방이 많아 고소하고 식감이 쫄깃하고 비타민B1, 단백질, 칼슘 등 유익한 성분이 많아 요즘 같이 미세먼지가 극성인 봄철에 특히 인기다. 대전시 대덕구 송촌동에 있는 ‘홍콩삼겹살’(… - 2017.04.30 17:37:20
대표이미지
퇴근길 유혹하는 문화예술인의 사랑방 ‘대전블루스’
서민들의 애환이 숨 쉬는 선술집. 지역문화 예술인들 사랑방 역할 양철판으로 만든 낡은 화덕에 삼삼오오 둘러앉아 얼큰하게 취기가 오르면 젓가락 장단에 맞춰 한 곡조 뽑으면서 삶의 애환을 달래던 시절이 있었다. 고달픈 시절 막걸리 한 사발은 모든 시름을 잊게 해줬다. 세월의 무게가 더해지는 요즘, 대전 원도심 한복판에 그때 그 시절을 떠올리며 마실 수 있는 추억의 선술집이 인기… - 2017.04.25 11:40:47
대표이미지
수제빵과 브런치.커피가 결합한 복합문화외식공간 탄생
지역 최초 수제빵과 음식.커피.맥주 한곳에서 먹을 수 있는 복합문화외식공간 탄생빵과 음식과 커피.음료.맥주가 하나로 합쳤다.최근 외식업계가 세분화되고 다양화해지는 소비자의 니즈를 충족시키는 가운데 지역 최초로 빵과 음식.커피.맥주가 합쳐진 새로운 개념의 베이커리 복합문화외식공간이 탄생했다.대전시 유성구 지족동에 위치한 ‘한스브레드 카페’(대표 한송철)는 층수… - 2017.04.19 16:32:06
대표이미지
꽉 찬 속과 쫄깃한 식감이 일품인 만두전골의 명가
만두와 함께 먹는 냉면, 막국수 계절세트메뉴 5천원 인기만두는 얇은 밀가루 반죽 안에 고기와 야채 등을 잘게 다져서 넣어 감싼 요리다. 호불호가 나뉘지 않고간편하고 든든해서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사계절 사랑받고 있다. 이런 수제만두를 활용한 샤브샤브와 만두전골로 유명세를 타는 곳이 있다.대전시 동구 가오동에 있는 ‘명성만두 샤브샤브전문점’(대표 이성례)은 직접 빚은 만… - 2017.04.12 09:22:27
대표이미지
새롭게 뜨고 있는 양고기전골 맛보세요
양화리. 지역 최초 양고기전골. 밴댕이조림으로 인기몰이양고기에 대한 저항감이 줄면서 양고기가 새로운 고기 취향으로 자리 잡았다. 지역에서 양갈비와 찹쌀탕수육 등으로 유명세를 타는 ‘양화리’(대표 전재홍 57)가 유성구 봉명동에 직영 3호점인 양고기전문점을 오픈했다. 최근 유성 홈 플러스 뒤 먹자 통으로 뜨고 있는곳에 위치한 양화리는지역에서 유일한 양고기전골과 양갈… - 2017.04.06 14:51:14
대표이미지
대전에서 유명한 만두맛집 어디?
테이크아웃 전문 대전 5대 만두 선정 일교차가 큰 환절기다. 이런 날 출출할 때 간단한 요깃거리가 생각난다. 때론 입맛이 없을 때 찾게 되고,집안 식구들과 간식으로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음식에는 만두(饅頭)가 손꼽힌다.만두는 밀가루를 반죽하여 얇게 만든 만두피 속에 야채와 고기 등의 소를 넣고 빚어 찌거나 삶거나 튀긴 독특한 요리다. 간편하고 든든해서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 2017.03.28 10:13:46
대표이미지
기존 맛을 뒤집은 부대찌개 끝판왕 ‘장군 부대찌개’
부대찌개의 차별화된 맛, 대전에서 탄생한 부대찌개 끝판왕 장군 부대찌개부대찌개는 미군부대가 있는 의정부와 송탄지역에서 탄생한 음식이지만 대전에도 다양한 식재료의 차별화로 소문난 음식점이 많다. 부대찌개는 볶음에 물을 부어 끓이는 의정부식과, 슬라이스 치즈가 첨가되어 걸쭉하게 끓이는 송탄식이 있다. 하지만 이 부대찌개를 단순히 한 끼니를 때우기 위한 식사가 아닌… - 2017.03.23 20:39:48
대표이미지
한우로 끓인 정직한 곰탕 ‘처가집 곰탕’
비싼 수업료 내고 배운 한우사골곰탕 진국보양식으로 인기봄기운이 완연하지만 일교차가 심하다. 곰탕은 요즘 같은 환절기에 기력을 높이고 입맛을 살리는 대표적인 보양식이다. 뜨끈뜨끈한 곰탕에 대파를 송송 썰어 넣고 깍두기나 김치를 곁들이면 진수성찬 저리가라 할 정도로 담백하면서도 구수한 맛이 입안을 감돈다.대전시 동구 성남동에 있는 ‘처가집 곰탕’(대표 조영근55)은… - 2017.03.20 09:55:06
대표이미지
기존 샤브샤브의 맛을 거부한다. 홍삼 한방 스끼야끼 샤브
정직한 재료로 만든 보약 수준의 '홍삼한방 스끼야끼 샤브' 전국적인 명성 얻어언젠가부터 월남 쌈과 샤브샤브는 우리에게 익숙해져 있다. 라이스페이퍼에 채소와 고기, 소스를 넣고 싸먹는 월남 쌈 샤브샤브는 끓는 국물에 고기 채소 등을 익혀먹는 요리이다. 최근 충남 계룡시에서 일본 전통음식 스끼야끼의 장점을 샤브샤브와 접목해 만든 보약수준의 ‘홍삼한방 스끼야끼 샤브’가… - 2017.03.16 18:22:25
대표이미지
AI.구제역 대안으로 떠오른 블랙 푸드의 왕 ‘흑염소’
3저 4고 음식 흑염소 매력, 구제역, 조류 인플루렌자 대안으로 인기구제역, AI(조류 인플루렌자) 등으로 먹을거리에 대한 고민이 많은 요즘, 블랙 푸드의 왕 흑염소가 다시 화제로 떠오르고 있다. 특히 환절기에 먹으면 원기를 보충할 수 있어 보양식으로 제격이다. 대전시 서구 관저동에 있는 ‘약산도 흑염소’(대표 최현자)는 지역에서는 최초로 고기의 부드러움과 탁월한 영양의 보양… - 2017.03.11 10:18:25
대표이미지
손수 만든 청국장과 영양만점 구기자 두부의 명가
바닷물 먹은 두부의 참맛과 직접 띄운 청국장 인기 충남 청양의 ‘칠갑산 바닷물 손두부 청국장’을 계룡에서도 맛볼 수 있게 됐다. 충남 계룡시 엄사면 향한리에 있는 ‘칠갑산 바닷물 손두부 청국장’(대표 이천우, 55)은 바닷물로 만들어 고소함이 살아있는 두부와 추억을 자극하는 구수함이 있는 청국장으로 고객의 건강을 책임지는 곳이다. 1998년 청양에서 창업해 손두부와 청국… - 2017.03.03 09:32:57
대표이미지
주꾸미 비빔밥과 명태조림으로 승부한다
무뎌진 입맛 돋우는 주꾸미 비빔밥의 유혹 점심메뉴 최고 인기 봄 주꾸미, 가을낙지라는 말이 있다. ‘봄에 주꾸미를 볶으면 집 나간 며느리도 돌아온다’는 말처럼 주꾸미가 제철이다. 주꾸미는 보통 샤브샤브로 많이 먹지만 주꾸미철판볶음도 술안주로 인기다. 최근에는 주꾸미 비빔밥이 대세다. 대전시 중구 석교동에 있는 ‘황제주꾸미와 명태조림’(대표 서희정50) 대전본점은 주… - 2017.02.26 16:16:30
1 2 3 4 5 6 7 8 9 10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