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대전시티즌, 22일 부산과 홈에서 8라운드 격돌

지상현 기자2017.04.20 17:40:52

대전시티즌이 체력적 우위와 홈 경기 이점을 앞세워 부산아이파크전 연승에 도전한다.

대전은 오는 22일 오후 3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8라운드 부산아이파크와 격돌한다.

대전과 부산은 주중 FA컵 32강전에서 각각 영남대학교와 포항스틸러스에 승리하며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승리의 분위기는 이번 8라운드까지 이어진다. 관건은 누가 지금의 상승세를 이어가느냐다.

대전 입장으로서는 쉽지 않은 상대다. 리그 2위를 달리고 있는 부산은 최근 5경기에서 3승 2무를 기록 중일만큼 기세가 매섭다. 대전 이영익 감독도 주중 FA컵 경기 직전 "영남대와의 경기도 중요하지만, 우리에겐 주말 부산전이 있다"며 상대를 경계했다.

이 감독은 "지금 변화를 주지 않으면, 나중에 가서 선수들 체력이 방전된다. 강팀과의 경기에선 전력을 쏟아 부어야 하지만, 그렇지 않은 경기는 약간의 모험도 필요하다"며 “준비한 부분을 최대한 끌어내 홈에서 꼭 승리를 따내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대전은 22일 홈경기에 여성팬들을 위해 ‘꽃보다 대전’ 레이디스 데이를 개최한다.

레이디스 데이를 맞아 타로점, 젤 네일아트, 헤나, 다트게임, 여성일자리 상담, 여성폭력예방 센터 등 남문광장 장외이벤트를 마련했다.

또 광안리 요트투어 및 센텀호텔 숙박권, 에스콰이아 핸드백, 덕산스파뷰 숙박권, 미스터 미용실 상품권, 베스트 바디 헬스케어 이용권, 디에떼 유기농 드립백 세트, BMK 웨딩홀 식사권 등 푸짐한 경품이 제공된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