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충남도, 자체적 ‘한우 개량목표’ 추진

12일 협의회…전문가·농가 참여 사전조사·개량방안 등 논의

안성원 기자2017.10.12 11:29:13


충남도 축산기술연구소가 한우 고급화 육성 방안의 하나로 충남만의 자체적인 한우개량 목표를 설정하기로 하고 개량 전문가 및 한우농가와 협의에 나섰다.

도 축산기술연구소는 12일 도내 가축개량을 전담하고 있는 개량 전문가와 농가대표 및 수정전문가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남한우 개량목표설정 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도 축산기술연구소에 따르면, 충남 한우는 사육농가의 영세성 및 개량에 대한 인식 부족 등으로 한우 혈통 및 친자확인 등록률이 타 시도에 비해 저조한 실정이다.

이로 인해 도내에서 생산된 한우는 등급판정 과정에서 상대적으로 낮은 등급을 받게 돼 수취가격 하락에 따른 농가 소득에도 부정적인 영향을 끼치고 있다.

이에 도 축산기술연구소는 농림축산식품부 축산과학원에서 추진하는 전국 단위 개량목표에 더해 충남만의 자체적인 목표를 설정, 한우 개량 사업을 보완·실시해 나아가기로 했다.

이날 협의회에서 위원들은 충남한우만의 자체적인 개량목표를 설정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 하고, 한우개량 사전조사, 개량방안 등 개량목표 설정을 위한 구체적인 논의를 진행했다.

특히 협의위원들은 각 기관 간 연계와 협력을 통한 개량분석으로 ‘충남한우의 개량목표 설정’에 기여하기로 하고, 올해 안에 가시적인 개량 목표를 수치화 해 제시할 것을 합의했다. 

도 축산기술연구소 관계자는 “도내에서는 최초로 추진하는 충남한우 개량 목표설정이 성공하려면 각 주체 간 연계와 협력이 필수적”이라며 “각 개량기관의 높은 기술 및 분석능력을 통해 충남한우 개량목표 설정이 성공적으로 수행돼 축산업의 고부가가치화에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