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대전교육청 다문화 정책학교 운영

유치원·예비학교·중점학교·연구학교 등 18교 2억5400만원 지원

임연희 기자2016.07.19 09:20:05

▲대전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학교현장을 다문화 친화적인 교육의 장으로 전환하기 위하여 ‘2016학년도 다문화 정책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사진은 다문화중점학교 봉암초등학교의 다문화 부스 운영 모습.

대전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학교현장을 다문화 친화적인 교육의 장으로 전환하기 위하여 ‘2016학년도 다문화 정책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대전교육청은 매년 10% 이상 증가하는 다문화학생의 공교육 진입과 학교적응을 지원하기 위해 2016학년도에 총 18교의 다문화 정책학교를 운영하고 있으며, 총 2억5400만원을 지원했다.

다문화 정책학교는 다문화학생을 위한 맞춤형 교육과 일반학생을 위한 다문화 이해교육을 강화해 학교현장을 다문화 친화적인 교육의 장으로 만들어 나가는 데 목적을 두고 있으며, 다문화 유치원, 다문화 예비학교, 다문화 중점학교, 다문화 연구학교로 구분된다.

다문화 유치원은 다문화 유아에게 언어 및 기초학습 등 맞춤형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 일반 유아에게 다문화 이해교육을 지원해 유치원 단계부터 공교육 진입 및 적응을 조기 지원하기 위한 사업이다. 대전교육청은 올해 처음으로 다문화 유치원 1개원을 지정 운영한다.

다문화 예비학교는 중도입국 학생, 외국인 학생 등 한국어 및 한국문화 집중교육이 필요한 학생을 위해 5개교(초 4교, 중 1교)를 운영하고 있다. 특히 대전교육청은 예비학교가 아닌 학교에 중도입국 또는 외국인 학생이 입학했을 때 해당 학교에 한국어강사를 파견해 한국어 교육을 지원하는 ‘찾아가는 예비학교’도 운영하고 있다.

다문화 중점학교는 일반학생의 다문화 이해교육 및 다문화 수용도를 높이기 위해 운영하는 학교로 8개교(초 7교, 중 1교)를 운영하고 있다. 다문화 중점학교는 교과 및 비교과와 연계하여 모든 학생에 대한 다문화 이해교육을 실시하고, 다문화학생의 언어, 학업 성취수준 등을 고려한 맞춤형 지도를 지원하고 있다.

다문화 연구학교는 다문화학생과 학부모에 대한 맞춤형 교육지원 및 공교육 진입 시스템 구축을 위해 초 3교를 지정하여 운영하고 있다. 다문화 연구학교는 다문화교육에 대한 실질적 현장 지원을 목적으로 다문화학생 전․편․입학 매뉴얼 및 교육 자료를 개발하여 일반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대전시교육청 윤국진 유초등교육과장은 “최근 다문화학생의 급속한 증가에 따라 모든 학생이 인종과 문화의 차별 없이 더불어 살아갈 수 있도록 다문화 이해교육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며 “대전교육청은 다문화 정책학교 운영과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다문화 친화적 학교 환경을 조성하고 다문화학생과 일반학생의 행복한 하나 됨을 이뤄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는 대전광역시교육청과 함께하는 다름이 하나 되는 행복한 어울림 대전 다문화교육 캠페인 입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



시민방송